본문 바로가기

뉴스몬

강남 유흥업소 여종업원 확진, 대체 어느 업소녀? 강남 최대 규모의 유흥업소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것으로 7인 확인되어 여러모로 비상이 걸렸습니다. 특히 확진자가 9시간 동안 일한 날, 손님과 직원을 합쳐 500 여명이 해당업소에 방문한 것으로 알려져 집담 감염이 우려되고 있습니다. 언론의 취재 결과 이 업소에서 지난달 27일 오후 8시부터 다음날(28일) 오전 5시까지 9시간동안 근무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합니다. 특히 당일에도 이 업소는 성업중이던 것으로 전해져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강남구청 홈페이지에서 해당 확진자의 동선을 확인한 결과 해당 업소가 동선에 나오지 않았습니다. 질병관리본부 지침에 따라 증상 발현 하루 전 동선부터 공개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지난 3일부터 증상 발현 이틀 전으로 지침이 수정됐지만 해당 확진자는 2일 확진 판정.. 더보기
코로나19 확진자 격리하는 음압병실의 원리는? 요즘 코로나 19 확진자들을 음압병실로 격리시켰다는 뉴스를 자주 접하실텐데요. 음압병실은 무엇이고 어떤 원리일까요? 결론부터 말하면 음압병실은 한마디로 기압 차를 이용해 공기가 밖으로 나갈 수 없게 만든 격리병실입니다. 전염병 확산 방지 등의 이유로 환자를 외부 및 일반 환자들과 분리하여 수용하고 치료하는 곳을 격리병실(Isolation room)이라고 하고 공기를 통해 감염되는 전염병의 경우 격리병실 중에서도 음압병실이 필요합니다. 음압병실의 음압은 양압의 반대말로 주변의 기압보다 기압이 낮음을 의미합니다. 바람은 기압이 높은 곳에서부터 기압이 낮은 곳으로 부는데, 그 원리를 이용하여 병실 안의 기압을 낮춰, 병실 내부의 공기가 밖으로 빠져나가지 못하도록 한 것입니다. 또한 병실의 공기는 별도로 설치된.. 더보기
코로나19 확진자의 80%, 치료없이 3~5일 완치 [시사] - 美 언론, 코로나19 확산 주범은 신천지와 보수정당 [시사] - 황교안 근황, 할 줄 아는 건 책임 회피 뿐? 코로나19 확진자의 80%가 치료 없이 경증으로 끝난다는 전문가의 분석이 나왔습니다. 김홍빈 분당 서울대병원 감염내과 교수는 28일 CBS 에서 "사람이 앓는 감기의 원인이 코로나 바이러스"라며 "그렇기에 대다수는 그냥 감기처럼 앓고 지나간다"고 밝히며 "보통은 3일 내지 5일이면 증상이 좋아진다"고 설명했습니다. 김 교수는 그 근거로 "중국 CDC에서 (확진자) 수만 명을 분석해서 발표한 자료를 보면 80%는 경증으로 그냥 지나간다고 발표했다"며 "(확진자의) 80%는 대부분 그렇게 (경증으로) 지나간다"고 설명했습니다. 문제는 지병을 가지고 있는 중증환자가 확진자가 되거나, 확진.. 더보기
5·18단체들, '지만원 손해배상금'으로 대구에 성금 [시사] - 美 언론, 코로나19 확산 주범은 신천지와 보수정당 [시사] - 5.18 여고생일기, 유네스코 등재…아시아 최다? [시사] - 지만원, "시체 가지고 유세부리는 빨갱이들" 5.18단체들은 '지만원 손해배상금'으로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에 성금을 보내기로 해서 화제입니다. 5·18기념재단과 5월 3단체(유족회·부상자회·구속부상자회)는 2·28 민주화운동 60주년을 맞아 어려움에 빠진 대구 공동체를 돕기 위해 성금 400만원을 대구적십자사를 통해 전달할 예정이라고 28일 밝혔습니다. 5·18민주화운동과 관련해 허위 사실을 유포한 지만원 씨 등에게 손해배상금을 받아 조성한 공익기금으로 성금을 마련했다고 합니다. 5.18 단체들은 "오늘은 이승만 독재정권에 맞서 의로운 대구시민.. 더보기
美 언론, 코로나19 확산 주범은 신천지와 보수정당 미국의 외교전문지 FP(Foreign Policy, 포린폴리시)가 국내 코로나19 확산의 주 요인으로 사이비종교 신천지와 보수정당을 전면 지목해서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27일(현지시간) 미국 외교전문지 ‘포린 폴리시’(Foreign Policy, FP)는 ‘사이비종교와 보수정당이 한국의 코로나바이러스를 퍼지게 하다’(Cults and Conservatives Spread Coronavirus in South Korea)라는 제목의 논평을 실었습니다. 이 기사의 부제는 ‘서울은 바이러스를 통제하고 있는 것처럼 보였다. 그러나 종교와 정치가 계획을 틀어지게 했다’로, 한국이 방역 초기 효율적인 관료주의와 최첨단 기술로 무장하고 코로나19를 잘 통제했으나 ‘종교와 정치라는 가장 오래된 문제’로 인해 전염병과.. 더보기
세상에서 가장 창조적인 건축물 BEST 5 우리나라에도 수 많은 건물들이 있지만, 랜드마크를 확실히 하고 있는 건축물은 아직 없습니다. 나름대로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지만 여전히 성냥갑 같은 건물들이 대다수이죠. 정말 신기하게 생긴 창조적인 건축물들을 소개합니다. 먼저 미국 미주리주의 캔자스 시립 도서관입니다. 도서관 옆 주차장 입구에는 세상에서 가장 큰 책들이 나란히 서있습니다. 더 멋진 사실은 이를 캔자스 시민 모두가 함께 만들었다는 겁니다. 캔자스 시청이 시민들을 상대로 가장 좋아하는 책을 설문조사 한 후 가장 많은 표를 얻은 도서를 뽑아 건물 앞에 나열했으니 모두가 함께 만들었다고 봐도 무방하겠죠? 비슷한 컨셉의 도서관입니다. 영국의 웨일스에 있다고 하네요. 다음으로 미국의 '롱거버거 빌딩'입니다. 이 건축물은 손잡이가 달린 커다란 바스.. 더보기
황교안 근황, 할 줄 아는 건 책임 회피 뿐? 미래통합당(구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의 근황이 공개돼 빈축을 사고 있습니다. 황교안은 26일 소독 장비를 메고 종로 거리를 돌아다녔는데요. 그리고 이를 스스로 봉사의 기적이라 부르며 “저의 작은 힘을 주민과 나누면서 서로 함께하는 힘을 가져오고, 함께하는 힘이 기적을 일으킬 수 있다는 희망을 가져본다” 라고 페이스북에 적었습니다. 물론 "도대체 문재인 대통령은 국민의 고통에 왜 이리도 무감각한가"라며 대통령을 비난하는 것도 잊지 않았습니다.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해 미래통합당과 소속 정치인들이 하는 건 책임 회피와 정부 비난밖에 없는 것 같습니다. 감염자가 가장 많은 대구와 경북의 지자체장을 보면 분명히 알 수 있는데요. 자체적으로 아무 대책 없이 정부에 대한 불평과 비난만 하고 있고 결국 대통령이 직.. 더보기
소녀시대 차 화제, 대부분 미니·태연은 포르쉐…강민경은? 소녀시대 차가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15일 한 매체가 소녀시대 멤버들이 타는 차를 보도했는데요. 보도에 따르면 소녀시대 멤버 중 효연을 포함해 3~4명은 BMW ‘미니’를 탄다고 합니다. 또 윤아는 폭스바겐의 소형 스포츠쿠페 ‘시코로’, 태연은 포르쉐의 ‘박스터’, 제시카는 BMW 320i를 탑니다. 이 외에 가수 이승기와 2AM 조권은 폭스바겐 ‘골프’를, 가수 강민경은 ‘뉴비틀 2.0’를 타고 있으며 배우 배두나 역시 메르세데스-벤츠 CLS350의 오너라고 하네요. 미니나 BMW 320i도 좋은차지만 소녀시대의 성공에 비하면 사치스러운 차는 아닌 것 같네요.어쨌든 부럽습니다! 더보기
2m의 초대형 개복치 화제…어떤 생물일까? 아일랜드에서 두 어부가 사람보다 더 큰 개복치를 잡아 네티즌들 사이에서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28일 아일랜드의 뉴스 아이리쉬타임스는 지난 25일(현지시간) 아일랜드 북부 얼스터주(州)의 더니골 카운티에 사는 두 어부가 인근 바다에서 1.5~1.8m 가량의 개복치를 낚았다고 보도했습니다. 개복치는 복어목 개복치과의 바닷물고기로, 몸길이가 약 4m, 몸무게가 약 140kg까지 자란다고 합니다. 몸은 타원형이고 옆으로 납작하며, 몸통을 좌우에서 눌러 등지느러미와 뒷지느러미에서 뒤쪽을 잘라낸 형태를 하고 있습니다. 이 초대형 개복치를 잡은 어부들은 조업을 하는 14년 동안 수많은 개복치를 봤지만 이처럼 큰 것은 처음이라며 물고기가 아니라 짐승 같다고 말했다고 합니다. 두 어부 유리 페트로브와 마크 레이널드는 .. 더보기
레바논, 천국과 지옥의 혼재 수도 베이루트(Beirut) 중동의 파리라는 별명을 가진 이 도시는 프랑스 파리와 자매결연이 되어있다. 레바논의 수도이며 가장 큰 도시. 인구는 150만 안팎이다. 서울특별시의 한개 구 정도의 면적에 두개구 이상의 인구를 합쳐놓은 사람들이 사는지라 인구밀도는 매우 높다. *베이루트 시내전경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루트는 두 개의 도시가 하나로 합쳐진 것으로 봐도 무방할 만큼 동베이루트와 남베이루트가 천지차이를 이룬다. 동베이루트는 레바논 인구의 41%를 차지하는 카톨릭 기독교도 마로니테스(Maronites) 의 거주지역이다. 동베이루트의 전경은 그야말로 파리를 중동으로 옮겨온 것과 다를바 없다. 전쟁 전에는 지중해에서 최고의 휴양도시중 하나였던 베이루트. 동베이루트에 한해 아직 그 말이 유효하다. 고급승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