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간 폭스

메간 폭스, 영화 촬영중 누드사진 유출 파문 영화 ‘트랜스포머’로 할리우드의 최고 섹시스타로 거듭난 메간 폭스의 누드사진이 최근 유출됐다고 스포츠서울닷컴이 보도했습니다. 폭스의 누드 사진 출처는 새 영화 ‘패션 플레이’(Passion Play) 촬영장으로 추정됩니다. 촬영 현장에 있던 스태프 또는 팬이 그녀의 모습을 몰래 카메라에 담은 뒤 인터넷에 유포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사진에서 옷을 입지 않은 채 서 있는 여성의 얼굴이 선명하지는 않지만, 헤어스타일이나 몸매 윤곽 등이 메간 폭스와 매우 유사해, 네티즌들은 “100% 폭스의 노출 사진이 틀림없다.”고 확신하고 있습니다. 최초 유포자는 밝혀지지 않았으며, 폭스의 사진이 인터넷에 올라오자마자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Entertainment/IMSI] - 임산부 누드, 미국에 이어 일본에서.. 더보기
메간폭스 정신분열증 앓아…화려함에 감춰진 고통 할리우드 섹시스타 메간 폭스가 정신질환을 앓고 있다는 발언을 해 팬들에게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외신에 따르면 메간폭스는 최근 영국잡지 ‘원더랜드’와의 인터뷰에서 “마릴린 먼로의 광적인 팬인 나는 그녀와 관련된 책은 모두 찾아서 읽는다. 그러다가 가끔은 먼로처럼 갑자기 세상을 떠나게 되지 않을까 걱정한다”며 “왜냐하면 나는 경계적 인격장애나 약한 정신분열증을 앓고 있는 것 같기 때문이다”고 밝혔습니다. 메간폭스는 이어 “정신질환이 있는 것은 분명한데 정식으로 진단을 받아본 적이 없어 정확히는 모른다. 하지만 심각한 상태인 것 같다”며 “모든 사람이 나를 쳐다볼 때 가장 무서운 악몽을 꾸는 것 같다. 대중 앞에 설 때 더욱 그렇다. 무대에 오를 때 발을 헛디디거나 배가 아프거나 구토하지 않았으면 하는 것이.. 더보기
메간폭스의 섹스 관련 선언, 하마의 원초적인 모습? 영화 '트랜스포머:패자의 역습' 여주인공 메간 폭스가 본인의 음란 영상물에 대해 강경한 입장을 취했다. 9일 메간 폭스는 미국 뮤직비디오 전문채널 MTV에서 개봉을 앞둔 영화 '제니퍼의 육체'(Jennifer's Body, 2009) 를 홍보하기 위한 인터뷰 자리에서 "내 음란 영상(Sex tape)을 절대로 볼 수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나의 섹스 장면은 마치 하마의 원초적인 모습 같다."며 "나의 섹스 장면을 내가 본다면 비위가 상할 것 같다"면서 "하마의 원초적인 본능이 연상될 것 같다"고 표현해 눈길을 끌기도 했습니다. 더보기
메간 폭스, 아찔한 명품 속옷 화보 화제 메간 폭스가 최근 명품 속옷브랜드의 모델로 나서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엠프리오 아르마니 언더웨어의 새 모델로 나선 폭스는 건강한 피부와 탄탄한 몸매를 마음껏 뽐내며 멋진 화보를 완성했습니다. 그녀의 멋진 몸매와 매력은 할리우드 최고의 여배우인 안젤리나 졸리와 비교될 만큼 화제가 되고 있는습니다. 디자이너인 조지 아르마니도 “메간은 젊고 섹시하며, 엄청난 매력을 발산한다.”며 “엠프리오 아르마니 언더웨어와 아르마니 진(Jeans)은 젊은 층을 겨냥한 브랜드인 만큼, 그녀가 매출성장에 큰 이익을 줄 것으로 본다.”고 극찬했다고 합니다. 아르마니 사는 자사 브랜드를 200% 소화한 폭스에게 “뉴욕, LA, 런던, 로마, 파리, 도쿄 등 대도시에 추가로 대형화보를 걸어 주겠다.”고 약속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