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TODAY 328 TOTAL 18,619,792
소주값 인상, 현아도 울고 나도 울고…더 충격적인 건?



소주값 인상 소식에 애주가들이 슬퍼하고 있는 가운데 소주값 인상이 한달만에 속전속결로 끝난 것으로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작년 말에 하이트진로에서 시작된 소주값 인상은 17일 롯데주류를 끝으로 마무리됐습니다.

롯데주류는 인기 제품인 소주 ‘처음처럼’의 가격을 평균 8.8% 인상키로 했다. 롯데주류 관계자는 “오는 19일부터 ‘처음처럼’과 ‘산처럼’, ‘담금소주’ 등 3개 제품군의 출고가를 평균 8.8% 올린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인상에 대해 롯데주류 측은 지난해 7월 주정 가격이 오른 데다 포장 재료비와 물류비 등 많은 원가 상승 요인이 있었다고 배경을 밝혔습니다. 이로써 주력 제품 ‘부드러운 처음처럼’의 360㎖ 병 제품 출고가는 868.9원에서 946원으로 8.87% 오릅니다. 1.8ℓ 페트 제품(19도)의 출고가는 3266.5원에서 3494.7원으로 6.99% 인상됩니다.

 

20도 ‘진한 처음처럼’ 360㎖ 병 제품은 961.4원으로 8.14%, 저도 소주 ‘순한 처음처럼’은 930.6원으로 9.74%, 강원 지역에서 유통되는 ‘산처럼’도 888.9원에서 961.4원으로 8.16% 각각 인상됩니다. 담금소주 1.8ℓ(30도)의 출고가격도 3727원에서 4031.5원으로 8.17% 오릅니다.

 

이에 앞서 업계 1위인 하이트진로는 지난해 12월22일부터 소주 출고가를 8.19% 인상했습니다. 이에 따라 참이슬과 참이슬 클래식(360㎖)의 출고가가 병당 888.9원에서 72.8원 오른 961.7원으로 변경됐습니다.

 

실제 하이트진로가 지난달 ‘참이슬’의 출고가를 올리면서 본격적인 소주값 인상 바람이 불었습니다. 보해(광주)도 29일 ‘잎새주’ 출고가를 888.9원에서 962.9원으로 8.32% 올렸고, ㈜선양도 지난달 31일부터 O2린 소주(360㎖) 출고가격을 병당 890원에서 73원 오른 963원으로 8.2% 인상했습니다.

 

올 들어선 무학(부산)이 2일부터 ‘좋은데이’와 ‘화이트’ 출고가를 각각 8.5%와 7.7% 올렸으며 대선주조는 4일부터 ‘C1(360㎖)소주’의 출고 가격을 7.78% 인상했습니다.

 

이 같은 인상에 대해 업계 관계자는 “지난해 7월 주정가격이 오르고 4년간 포장재료비와 물류비 등 많은 원가 상승요인이 있었다”며 “최근 경기 상황을 고려해 최소 인상 요인만 반영했다”고 설명했습니다.



[Entertainment/Watching TV] - 유이 소주 광고 발탁, 그 배경은?


[Entertainment/Fall in Movie] - 짐스터게스 소주 기대돼, 배두나와는 어떤 사이?


[Entertainment/Feeling Music] - 처음처럼 광고중단, 현아의 노출과 색기 때문?



※ 저작권에 대한 내용은 본 블로그의 공지사항을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더 많은 사람들이 볼 수 있게 추천 버튼을 눌러주세요!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