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포츠서울

걸그룹 AKB48, 소속사 사장의 성노리개로? 일본 연예계의 이슈메이커 AKB48이 또한번 성상납 의혹에 제기돼 파문이 일고 있습니다. AKB48은 지난해 말 방송국 고위 관계자 등을 상대로 이른바 '몸로비'를 해서 출연이 결정됐다는 의혹이 일기도 했습니다. 이번에 제기된 성상납 스캔들 내용은 더욱 충격적입니다. 일본의 연예전문블로그들은 2월18일자 주간문춘의 보도를 인용해 'AKB48은 사장의 기쁨조'라는 사실을 전했습니다. AKB48 멤버들도 이같은 사실에 대해 격노하고 있으며, 심지어는 멤버들 간에 소속사 사장 쟁탈전이 벌어지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주간문춘은 AKB48의 모 멤버가 소속사인 AKS의 구보타 야스시사장과의 관계에 대해 "물론 성관계도 있다"고 충격적인 증언을 했다고 보도했습니다. 또 주간문춘은 구보다 사장과 AKB48 멤버의 관계.. 더보기
톱스타들의 누드, 거리낌없이 벗는다? '톱스타라면 누드쯤은 문제도 아니다?' 적어도 중화권 스타들은 그런 것 같네요. 스포츠서울은 중국, 일본 뉴스 블로그 '프레스원'을 인용해 중국 여성 톱스타들이 알몸을 크게 꺼려하지 않는다고 보도했습니다. 그 증거로는 중화권 톱스타들의 누드를 들었는데, 이 누드 사진의 주인공으로는 장쯔이, 임지령, 조미, 범빙빙, 이능정, 유가령 등이 있어 많은 사람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더보기
비 전지현 열애설, 기자에 의해 공식 확인? 전지현 비 열애설이 스포츠서울에 의해 확인됐습니다. 전지현 비 커플은 1년 간 주변의 눈을 의식하며 비공개 연애를 하다 100여일간 잠복취재한 스포츠서울 기자에 의해 기정사실화 됐습니다. 비는 2009년 영화 ‘닌자 어쌔신’으로 할리우드에 진출, 지난 7일 미국 MTV의 '무비 어워즈'에서 최고 액션스타 상을 수상해 월드스타의 반열에 올랐는데요. 전지현 역시 2009년 영화 ‘블러드’로 할리우드에 진출한 바 있습니다. 뱀파이어 헌터 역을 맡은 전지현은 크리스 나흔감독의‘블러드’를 통해 기존 청순한 이미지를 벗었습니다. 한편 이번 열애설에 대해 비 소속사 관계자는 6월 10일 뉴스엔과 전화통화에서 "비는 현재 사귀는 여자가 없다. 스케줄이 너무 바빠 연애할 시간이 없다"며 "전지현과 친분이 있는 것은 사실.. 더보기
알몸 채팅 알바 극성, 월급 800만원까지? 중국에서 ‘알몸 채팅’ 알바가 극성을 부리고 있다고 프레스원 블로그가 보도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중국에서는 웹캠을 이용한 알몸 여성과 채팅을 하는 성인 사이트가 인기를 끌고 있다고 합니다. 해당 사이트에서 일하는 여성의 월급은 최소 800~1500위안(한화 약 13만원~25만원)에서 5만 위안(약 800만원). 특히 일부 인기 여성은 5만 위안(약 800만원)까지 수입을 올리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알몸 채팅 알바를 하는 여성은 주로 20대 직장인과 학생으로 이들은 회사원 같이 출근해 성인 사이트 측이 마련한 방에 들어가 채팅을 하는 사람도 있고, 가정에서 채팅을 하는 사람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편 중국 정부는 최근 거대 성인 사이트를 적발해 관심을 모았습니다. 이 .. 더보기
2000년대를 대표하는 영화 Best10 2000년대를 대표한 영화 10편이 공개됐다고 스포츠서울닷컴이 보도했다. 이는 영국의 일간지 메트로가 선정한 결과로 지난 2000년부터 2009년까지 개봉한 영화 중에서 결정됐다. 심사에는 작품성, 대중성, 기술성 등이 우선적으로 고려됐다. 여기에 배우들의 연기력과 영화계 10년 사의 특징도 심사 기준에 포함됐다. 그 결과 각 해에 가장 돋보이는 개성을 가졌거나 주목받았던 영화가 톱 10에 선정됐다. 2000년부터 2009년까지, 각 해를 대표하는 영화 10편을 살펴봤다. ◆ 2009년 대표 영화 '업' 2009년을 대표하는 영화는 피트 닥터와 밥 피터슨 감독의 '업(UP)'이 차지했다. 톱 10중 유일한 애니메이션이다. '업'은 작품성과 기술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특히 3D와 스토리가 상상을 초월.. 더보기
女갱스터, 옷 벗겨 집단 구타 후 휘발유까지 과테말라 도로 한복판에서 한 여성이 집단 구타를 당했습니다. 스포츠서울닷컴의 보도에 따르면 그녀는 "제발 살려 달라"고 애원했지만 화가 난 사람들은 그녀의 웃통까지 벗겨 길 바닥에 내팽개쳤는다는데요. 무슨 사연일까요? 알고보니 그녀는 갱스터였습니다. 집단 구타를 당한 알레산트라 마리아 토레스는 다른 갱들과 함께 승객들을 강탈할 목적으로 버스에 올랐습니다. 하지만 승객들의 완강한 저항에 밀려 계획은 실패로 끝났구요. 동료들과 함께 도망치지 못한 토레스는 분노한 승객들에게 단체로 그녀를 둘러싸였고, 결국 토레스는 죽을만큼 맞았습니다. 토레스의 옷은 너덜너덜 찢겨졌지만 승객들은 이에 그치지 않았고,심지어 토레스의 몸에 휘발유를 부었습니다. 공개 화형을 당할 뻔한 이 여자 갱스터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체.. 더보기
1원도 쓰지 않고 살아가는 방법 공개돼 화제 자본주의 사회에서 1년 동안 한 푼도 쓰지 않는 것이 가능할까요? 스포츠서울에 따르면 영국 에이번 주 팀즈베리에 사는 마크 보일(30)은 지난해 한 푼도 쓰지 않는 이색 프로젝트에 돌입해 최근 성공했다고 합니다. 경제학을 전공한 뒤 회사에 다니다가 퇴사한 보일은 지난 12개월 간 용돈은 커녕 전기세, 수도세, 식비 등 돈을 전혀 쓰지 않았다고 주장했습니다. 이 남성의 무한 도전은 어떻게 가능했을까요? 일단 그는 자급자족 생활을 시작했는데요. 채식주의자인 그는 텃밭에서 채소를 경작해 먹거리를 해결했습니다. 자전거를 이용해 교통비를 없앴으며 난방은 태양열로 대신했습니다. 오징어 뼈로 만든 칫솔을 이용해 이를 닦았으며 옷은 쓰레기통에서 주워 입었다고 합니다. 그는 이 도전에 관련된 모든 내용을 인터넷 블로그에.. 더보기
지붕뚫고 하이킥 첫방송, 관전 포인트를 보니 MBC 일일시트콤 ‘지붕뚫고 하이킥’이 9월 7일 첫방송 돼 화제가 되고 있다. 두 자매의 성장기를 통해 따뜻한 유머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는 ‘지붕뚫고 하이킥’(극본 이영철/연출 김병욱 김영기)은 ‘순풍산부인과’ ‘거침없이 하이킥’ 김병욱PD 후속작으로 방송 전부터 관심을 받고 있는 작품. 강원도 깊은 산골에서 화전을 일구며 아빠와 살던 스무 두 살, 아홉 살 자매가 서울에 와서 겪게 되는 성장 드라마이자 유쾌한 코미디인 ‘지붕뚫고 하이킥’을 더 재미있게 보는 관람포인트 3가지를 소개한다. ▲관람포인트1, 캐릭터 아닌 이야기로 웃음준다 ‘지붕뚫고 하이킥’ 연출을 맡은 김병욱PD는 “이번에는 ‘서사’로 웃음을 유발하겠다”고 강조했다. 김PD는 “전작들에서는 작품을 시작하고 두 달 동안은 캐릭터를 주입시키.. 더보기
포미닛 뮤직 뮤비 티저 공개, 대박? 포미닛이 뮤비 티저 영상을 공개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방송 불가와 음원 유출 악재에도 불구 미니앨범 발표 3일 만에 각종 차트 상위권에 안착한 포미닛이 타이틀곡 '뮤직(Muzik)'의 뮤직비디오 티저를 선보였습니다. 31일 오전 각종 온라인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 티져 영상은 네티즌의 폭발적인 관심을 받고 있는 상황인데요 티저엔 멤버들의 한층 업그레이드된 춤을 추는 장면과 강렬한 레이저와 음악 사운드가 완벽한 조화를 이룬 모습들로 구성돼 풀버전 공개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켰습니다. 특히 현아는 기존 아직은 어렸던 이미지에서 섹시하면서도 성숙한 팜므파탈 매력을 뽐내 네티즌들의 눈을 사로잡고 있습니다. 한편 포미닛은 이날 오프라인 전 매장에 첫 미니앨범 '포뮤직'을 정식 발표했습니다. 포미닛은 음원유출로 .. 더보기
포미닛 ‘안줄래’ 방송불가 판정, 황당해? 포미닛 신곡 '안줄래' KBS 방송 불가 판정을 받아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포미닛은 31일 발표되는 첫 미니앨범 'For Muzik' 출시를 앞두고 수록곡 '안줄래'가 KBS 방송 심의에서 선정적인 가사를 이유로 불가 판정을 받았습니다. 문제의 가사는 “오늘부터 너 한테 나 안줄래/ 이제 다신 내 맘 전부 안줄래/ 이젠 다시 너한테는 안 줄래~” 이 대목에서 “안줄래” 가 반복되는 부분인데요 "안줄래"가 반복되는 부분이 자칫 성적인 오해를 가져올 수 있어 방송 불가 판정이 내려졌을 것이라고 합니다. 소속사 측은 “'안줄래' 가사 내용은 여자가 남자친구에게 서운한 마음을 순수하게 표현한 내용인데 불가 판정이 나 아쉽다는 입장을 밝혔고, 적합한 방법을 찾아 심의를 재 신청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또한 '안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