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노출

일본 스모 스타, L컵 거유 미녀와 열애 화제 일본의 인기 스모선수 다카미 사카리(33)의 열애 사실이 밝혀지면서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2008년 12월30일 일본의 닛칸스포츠는 28일 심야에 다카미 사카리가 미모의 여인과 데이트를 즐기고 있었다고 보도했습니다. 스모스타의 연인은 가슴크기만 115cm로 알려진 L컵 그라비아 모델이자 탤런트인 마쓰자카 미나미(25)인데요. 이들의 열애는 이제야 공개됐지만 수개월 전 이미 타카미 사카리가 프로포즈를 했다는 소문도 있다고 합니다. 이들은 오후 10시가 넘은 시각 도쿄 아카사카에서 밀회를 나눴다는데요. 마쓰자카 미나미는 취해 비틀거렸으며 일본 전통복장의 다카미 사카리는 부축을 했다고 합니다. 두 사람은 서로의 허리에 정겹게 손을 두른 포즈였다고 합니다. 더보기
중경 힐튼 포주 사건, 톱스타들이 성매매를? 중경 힐튼 포주 사건 파문이 확산되고 있습니다. 중국 유명 스타들도 '중경 힐튼 포주 사건'에 휘말렸는데요. 중경 힐튼 포주 사건은 지난 27일 중경 힐튼 호텔에서 발각된 연예인 성매매 알선 사건으로 톱스타 임지령과 주신, 가수 채의림 등이 포함되었다는 의혹이 일고 있습니다. 베이징 청년보를 비롯한 중국 언론들은 중경시 공안국 관계자의 말을 인용, 지난 20일 유명 연예 기획사의 주주가 조폭과 깊은 관계를 가지고 있으며 이로인해 연예인들 다수가 성매매에 관여하게 됐습니다. 또한 지난해 10월 갱단과의 불미스런 관계로 체포된 방송국 전 부국장 팽장건이 여가수에게 금전과 협박에 의한 성매매를 강요했다고 자백한 가운데 톱 탤런트도 끼어있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이번 사건과 관련, 임지령과 채의림의 매니저는 .. 더보기
메간 폭스, 영화 촬영중 누드사진 유출 파문 영화 ‘트랜스포머’로 할리우드의 최고 섹시스타로 거듭난 메간 폭스의 누드사진이 최근 유출됐다고 스포츠서울닷컴이 보도했습니다. 폭스의 누드 사진 출처는 새 영화 ‘패션 플레이’(Passion Play) 촬영장으로 추정됩니다. 촬영 현장에 있던 스태프 또는 팬이 그녀의 모습을 몰래 카메라에 담은 뒤 인터넷에 유포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사진에서 옷을 입지 않은 채 서 있는 여성의 얼굴이 선명하지는 않지만, 헤어스타일이나 몸매 윤곽 등이 메간 폭스와 매우 유사해, 네티즌들은 “100% 폭스의 노출 사진이 틀림없다.”고 확신하고 있습니다. 최초 유포자는 밝혀지지 않았으며, 폭스의 사진이 인터넷에 올라오자마자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Entertainment/IMSI] - 임산부 누드, 미국에 이어 일본에서.. 더보기
섹시한 큰 가슴 너무 드러내서 방송 하차? 대만 출신의 그라비아 모델 겸 탤런트 서서(25)가 큰 가슴 때문에 방송에서 하차했습니다. 온라인게임 ‘예언 온라인’의 진행을 맡았던 그녀는 ‘가슴을 너무 드러낸다’ ‘성적 이미지를 시청자에게 제공한다’는 국가 통신 전파위원회(NCC)의 지적에 따라 곧바로 하차했습니다. 당시 남자 시청자들은 “너무 터무니 없는 이유다” “그 정도의 섹시 어필은 자연스럽다”며 강하게 항의했지만 결국 서서는 방송국을 떠나야했다고 합니다. 이같은 경험과 관련, 서서는 “한 번 고배를 마셨다고 내 매력을 숨기지는 않을 것”이라며 향후에도 가슴을 계속 드러내겠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습니다. 키 162cm 몸무게 46kg의 체격에 E컵 가슴을 가진 그녀는 아버지가 현(縣) 의원으로 알려져 더욱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 저작권에 대.. 더보기
아야카 사야마, 17세 그라비아 모델의 유혹? 아야카 사야마가 두 번째 사진집을 발매하고 신주쿠에서 아야카의 사진집 '바닐라 복숭아 휩' 발매 기념 이벤트를 열었습니다. 이번 사진집은 아야카가 교복을 입고 바다로 뛰어드는 장면과 섹시한 수영복으로 도발적인 포즈를 취하는 모습 등이 담겨있다고 합니다. 아야카는 "나이에 맞지 않게 너무 조숙해보일까봐 걱정했다"면서도 "그동안 보여주지 못한 모습을 최대한 드러내려고 노력했다"고 말했습니다. 아야카는 주변 반응에 대해서도 언급했는데요. 아야카는 친구나 교사들도 그라비아 모델에 대해 알고 있느냐는 질문에 "친구들은 거의 알고 있는데 선생님들은 가끔 (내 사진을) 보는 것 같다"며 "몇 몇 선생님은 열심히 하라고 격려도 해주신다"고 밝혔습니다. 더보기
조여정, 파격적인 수위의 첫 베드신 화제 배우 조여정이 영화 '방자전'에서 파격적인 노출을 감행해 화제입니다. 조여정은 영화 ‘방자전’에서 발칙한 춘향이로 변신해 방자로 분한 김주혁, 이몽룡으로 분한 류승범 사이를 오가며 사랑의 줄타기를 합니다. ‘방자전’은 한국을 대표하는 고전소설인 을 새롭게 각색한 작품으로, 이몽룡과 춘향 중심의 애정 구도에서 벗어나 방자의 시각에서 재해석했습니다. 조여정은 극중에서 방자(김주혁 분)와 이몽룡(류승범 분) 모두를 사로잡는 조선 최고의 여인 춘향 역할을 맡았는데요. 춘향은 미모를 무기로 신분 상승을 꿈꾸는 전략가로 묘사되며 조여정은 기존의 춘향이를 뒤집는 발칙한 연기 변신을 선보일 예정입니다. ‘방자전’ 한 관계자는 “순수하면서도 풋풋한 매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조여정이 ‘방자전’을 통해 180도 다른 모.. 더보기
아이돌 수영대회 논란, 대놓고 벗기는 방송? 아이돌 수영대회 논란? MBC가 설 특집으로 `아이돌 수영대회`를 준비중인 것으로 알려져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MBC는 오는 설특집으로 `아이돌 육상-수영대회`를 개최합니다. 지난해 추석특집으로 방송됐던 아이돌 육상대회에 수영 종목을 추가한 것인데요. 이번 설특집 ‘아이돌 육상-수영대회’는 지난해와 비슷한 규모로 진행될 예정으로 약 130여명의 아이돌 가수들이 참여하게 됩니다. 문제는 수영대회인만큼 모두가 수영복차림으로 출연할 수 밖에 없고, 걸그룹 아이돌 가수들의 수영복 차림은 자칫 선정적으로 보일 수 있다는 점인데요. 특히 논란이 된 것은 최근 지상파 음악프로그램들에 아이돌 가수들의 의상을 규제하는 등 노출에 대해 민감하게 반응했던 것과는 사뭇 다른 모습이라는 것입니다. 그동안 지나치게 아이돌 가수.. 더보기
유민 비욘세 거짓말 사연, 대체 무슨 일인가 했더니? 유민 비욘세 일화가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9월 1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 3’에서는 신현준, 탁재훈, 현영, 유민이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자랑했습니다. 유민은 “재미교포 친구와 쇼핑을 하다가 비욘세를 봤다”고 운을 뗐습니다. 유민은 “비욘세를 몰랐다”며 “친구가 미국에서 유명한 아티스트라고 사진 찍으러 가자고 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유민은 “(비욘세에게) 사진 찍을 수 있냐고 하니 NO NO라고 했다”며 “친구가 이 분이 한국이랑 일본에서 톱스타라고 거짓말했다. 그랬더니 OK 하면서 찍어줬다”고 털어놨습니다. 이후 유민은 당시 비욘세와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했습니다. 유민이 인증샷을 공개하자 MC들과 게스트들은 모두 부러움의 눈길을 보냈습니다. 유민은 일본 출신 연예인으로서는 보기드물게.. 더보기
선우선 성적 수치심, 복숭아 엉덩이 노골적으로? 선우선 수치심 느껴... 배우 선우선이 ‘평양성’ 제작 보고회 사진을 두고 ‘복숭아 엉덩이’라는 단어를 사용한 노골적인 기사에 수치심을 느꼈다고 심경을 밝혔습니다. 선우선은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자신이 발차기를 할 때 뒤에서 찍어 엉덩이 부분을 강조한 기사에 대해 포토 기사니까 그럴 수 있다고는 생각했지만 특정 부위에 동그라미를 그려 넣은 것은 기분이 나빴다고 밝혔습니다. 그녀는 “내가 배우라는 것을 떠나 한 여자로서 생각해봤을 때 성적 수치심이 느껴질 정도였다”며 “마치 성적으로 나를 놀리는 것이 아닌가란 생각까지 들었다”고 심경을 고백했습니다. 해당 매체에서 사과를 받았다는 선우선은 “이제는 다 털어버렸다”며 “시간이 지나서일지 모르겠지만 생각해보니 재미있을 수 있겠다 싶더라”고 쿨한 면모를 과시해 눈.. 더보기
여기자 탈의논란, 여기자의 속옷까지 벗긴 이유는? 여기자 탈의논란이 전세계에 확산되고 있습니다. 이스라엘의 국내 정보기관인 '신베트'가 '베냐민 네타냐후' 총리의 연례 외신 기자회견에 참석하려는 알자지라 방송 소속 여기자에게 브래지어를 벗으라고 요구한 사실이 알려졌기 때문입니다. 일간지 예루살렘 포스트는 범 아랍권 방송인 알-자지라 특파원인 이 여기자가 전날 밤 예루살렘에서열린 네타냐후 총리의 외신 기자회견장 입구에서 신베트 요원들의 이런 요구를 거부했다고 12일 밝혔습니다. 이로 인해 기자회견장에 입장할 수 없게 된 이 여기자는 이스라엘 정부의 언론담당자인 오렌 헬만 국장을 찾아가 수치심을 유발하는 신베트의 조사 방식에 항의했습니다. 또 알-자지라 방송의 모든 특파원이 네타냐후 총리의 기자회견에 불참할 것이라고 통보했습니다. 이에 신베트는 "모든 방문.. 더보기